201008101452771423_1.jpg

 

원조 베이비복스가 해체 후 6년 만에 그룹의 이름으로 한 무대에 올라 노래를 부른다.

원조 베이비복스 멤버들인 이희진 간미연 김이지 윤은혜 심은진 등 다섯 명은 11일 오후 서울 등촌동 SBS공개홀에서 진행되는 '김정은의 초콜릿'(연출 장혁재 곽승영, 이하 '초콜릿') 녹화에 출연한다.

원조 베이비복스 멤버들 전원이 무대에 올라 함께 노래는 부른 것은 물론 방송에 출연하는 것 역시, 팀이 사실상 해체된 지난 2004년 이후 6년 만에 이번이 처음이다.

'초콜릿'의 제작 관계자는 10일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에 "베이비복스 원년 멤버들이 한 음악 방송에서 노래를 부르기는 진짜 오랜만"이라며 "다들 흔쾌히 출연에 응해줘 이색 무대가 마련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 관계자는 "다들 오랜만에 기념이 되는 무대란 생각에 기쁜 마음으로 출연하는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이날 무대에서 베이비복스는 '우연', '야야야', '킬러' 등 90년대 가요계를 풍미했던 자신들의 히트곡 메들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원조 베이비복스 멤버들은 팀이 해체된 이후에도 자신들의 여전히 응원해 주고 있는 팬들의 위해 이번 이벤트를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정식 재결성은 아니란 입장이다.

원조 베이비복스의 다섯 멤버들은 해체 이후에도 돈독한 우정을 유지해 온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 4월 김이지의 결혼식 때도 네 명의 멤버가 모두 들러리로 나섰고, 최근 역시 이희진이 주연을 맡은 연극 '애자'를 나머지 전원이 함께 관람 했다. 

大概翻譯:Babyvox解散六年之後將在以組合名義登上舞台獻唱,11日將會錄製音樂節目“金正恩的巧克力”,屆時他們將重新演繹Babyvox的經典歌曲“偶然”+“yayaya”+“killer”。 

 

08/09

Baby V.O.X.jpg

 

Baby vox重聚一堂 


    據韓國媒體報導,尹恩惠,簡美妍等Baby vox成員們近日一起到劇院觀看舞台劇《愛子》,

為擔任該劇主演的Baby vox成員李姬珍加油助威。

     Baby vox成員之一的簡美妍於8日下午在個人主頁上傳一張Baby vox5名成員在舞台上一起拍攝的照片,

表示李姬珍演得非常感人,不敢相信這是她第一次主演舞台劇。

     Baby vox雖然已经停止活動多年,但5名成員之间依然保持著密切的聯繫,

今年7月簡美妍復出時Baby vox成員們就曾聚到一起,讓人们羨慕她们不變的友情。

創作者介紹

(‵° S.H.M.I.L.Y д Sin N ♥*,

‵° Candy♥星恩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