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 Baby V.O.X 13.jpg 

 

윤은혜, 스크린 본격도전 초읽기..'러브송'은?

 

배우 윤은혜의 스크린 본격 도전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윤은혜는 최근 영화 A 출연 제의를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 A는 88세대의 아픔과 사랑을 그린 내용으로 당초 다른 제목으로 진행 중이었다. 윤은혜가 긍정적으로 출연을 검토하면서 제작에 탄력을 받고 있다.

윤은혜가 영화에 출연하는 것은 2006년 '카리스마 탈출기'에 조연으로 출연한 이래 처음이다. 당시 '카리스마 탈출기'는 윤은혜가 드라마 '궁'으로 스타덤에 오르자 비로소 개봉했다. 그만큼 윤은혜 비중은 크지 않았다.

윤은혜는 그동안 영화계에서 숱한 러브콜을 받아왔으나 영화 출연은 신중을 기해왔다. 윤은혜는 당초 출연하기로 했던 '첨밀밀' 리메이크 드라마 '러브송'이 박용하가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면서 후속작을 조심스럽게 검토해왔다.

윤은혜는 '러브송'은 남자 주인공이 확정되면 영화 출연을 한 뒤 촬영하기로 내부적인 검토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고 박용하의 비보로 드라마 제작이 좌초에 빠졌지만 의리를 지키는 한편 영화 출연도 모색하고 있는 것.

한편 '러브송'측은 고 박용하의 빈자리를 메우려 고군분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남자주인공은 올 가을 전역하는 스타가 유력하다는 후문이다.

 

翻譯轉載尹恩惠中文網

 

尹恩惠,螢幕挑戰正式倒數計時.."Love song"呢?


尹恩惠最近接受了電影A的邀約出演,正在積極地備戰中。

電影A是一部以描寫88代的痛苦和愛為內容的電影,電影名稱還未確定。

尹恩惠正積極的落實出演事宜同時也接受製作方對於製作案的彈性變化。

尹恩惠2006年曾經主演過《聖誕節出逃記》,而且當時《聖誕節出逃記》還是由於電視劇《宮》的熱播而公映的。即便是那樣,尹恩惠當時在電影中的角色分量並不多。

尹恩惠近來雖接到過多次電影界拋來的橄欖枝 但都出於慎重考慮而未接受。

尹恩惠當初確定出演的韓版《甜蜜蜜》的電視劇版本卻因為樸容夏的突然離世而仍舊在尋找後繼者。

尹恩惠將在《甜蜜蜜》男主人公確定之後進行拍攝

由於樸容夏的故世而暫時擱淺的電視劇製作,尹恩惠也仍然維持著出演決定但同時也進行著電影的出演決定。

另外,Love song製作組方對於男主人公人選仍在尋找中。

‵° Candy♥星恩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0) 人氣()